Press releases

딜로이트 안진, 김광현·이대은 등판하는 '별들의' 자선야구대회 후원

「보도자료」- 2015.12.02

2015 희망더하기 자선야구대회 2년째 후원…
야구인재 양성 위한 딜로이트 장학금 수여식도

딜로이트 안진회계법인(대표이사 함종호, 이하 딜로이트)은 오는 12월 6일(일) 오후 1시부터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개최되는‘2015 희망더하기 자선야구대회’에 후원사로 참여한다.

지난해 회계업계 최초로 스포츠 경기 후원에 참여한 딜로이트는 올해도 (재)양준혁 야구재단(이사장 양준혁)과 대회 후원 계약을 체결, 후원사로서 대회 후원은 물론 임직원들이 대회 관람을 비롯해 대회 진행 자원봉사자로 활동하는 참여형 사회공헌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양준혁 야구재단이 주최하는 희망더하기 자선야구대회는 올해로 4회째를 맞이하는 행사로 대회 후원금은 다문화가정 청소년을 대상으로 하는 야구인재 육성 및 장학금 지원 활동에 쓰이게 된다. 이는 다문화가정 및 소외계층 청소년 육성이라는 딜로이트의 사회공헌활동(CSR) 방향과 일맥상통하는 부분이기도 하다.

올해는 대회 장소를 국내 최초의 돔구장인 서울 고척스카이돔으로 옮겨 또 하나의 야구축제를 기대하고 있는데, 지난 11월 2015 WBSC 프리미어 12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고 돌아온 지바롯데 이대은과 뉴욕양키스의 박효준 등 대표선수들이 참가해 연말 따뜻한 희망을 청소년들에게 전해줄 예정이다.

이번 대회는 프리미어 12를 마친 스타들과 국내 레전드급 플레이어, 연예인 등이 선수로 출전해 9 이닝으로 진행된다. 양준혁이 감독을 맡는 ‘양신팀’에는 김광현(SK), 최준석(롯데)와 외국인 최초로 참가하는 니퍼트(두산) 등 현역과 조웅천, 최태원, 최익성 등 레전드 플레이어, 아나운서 박지영과 연기자 박철민 등이 라인업을 이룬다. 이종범 감독이 이끄는 ‘종범신팀’에는 박병호(넥센), 윤석민(기아), 민병헌(두산) 등 각 팀 간판 현역과 정민철, 이숭용, 김선우 등 레전드, 아나운서 배지현과 개그맨 이휘재 등 방송인들이 포함된다. 최근 인기를 얻고 있는 ‘치즈인더트랩’의 주연을 맡은 배우 이성경이 시구자로 나서게 되어 야구팬들의 기대감이 한층 높아지고 있다.

한편, 전문가 재능기부인 프로보노 활동 및 임직원 참여형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 온 딜로이트는 식전행사에서 양준혁 야구재단이 후원하는 다문화가정 청소년 육성을 위한 장학금 전달식을 진행한다. 함종호 딜로이트 대표이사는“딜로이트는 좀더 낮은 자세로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발굴하고 진정성있는 참여를 지향해 온 만큼 이번 자선야구대회를 임직원과 지역사회를 위한 축제로 함께 즐기며 서로에게 긍정의 임팩트를 남기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사진설명>
지난해 (재)양준혁야구재단이 주최하는 2014 희망더하기 자선야구대회에 자원봉사로 참여했던 딜로이트 사내야구팀인 ‘딜로이트 야구단’ 멤버들. 딜로이트는 후원과 더불어 임직원들이 다 함께 즐기는 축제형 사회공헌활동의 롤모델을 제시하고 있다.

Did you find this usefu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