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2015년 신기술 환타지, 버블일까 실재일까?

TMT에서 제공하는 Insight는 첨부파일을 내려받으시면, 세부적인 전체 내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가트너는 2015년 열광에 휩싸일 기술로 사물인터넷, 자율주행자동차, 개인용 3D 프린팅 등을 지목한 바 있다. 이 신기술들은 현재 얼마나 상용화된 상태이며, 이들이 안고 있는 과제는 무엇인가?

우후죽순 등장하는 다양한 신기술들은 몇몇 기술을 제외하고는 사장되거나 다른 개념에 흡수될 수도 있다. 신기술은 언제, 어떤 방식으로 발전할지 알 수 없고, 초기 단계의 신기술은 특히 실제 가치보다 과대평가 되는 경향도 있다.

사물인터넷, 드론, 3D 프린팅 등 초기의 과열되었던 신기술이 갖고 있는 과제들을 분석해봄으로써, 산업관점에서 신기술을 평가 시 갖춰야 할 자세에 대한 시사점을 제공하고자 한다.


첨부 파일을 내려 받으면 전체 보고서의 요약 내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Did you find this usefu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