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Us

2019 Deloitte IMPACT Day

Making an impact that matters

딜로이트에서는 매년 하루를 정해, 전세계 회원사의 임직원들이 전문가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며 대외적으로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치는 IMPACT Day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올해는 특히 소외계층 이웃들의 자립을 위한 다양한 활동들을 전개했는데, 한국 딜로이트 그룹 소속 장애인 탁구선수들과 임직원이 함께 하는 'As One 탁구교실'을 비롯해 시각장애인을 위한 '점자 촉각도서 키트' 제작, 미얀마·동티모르·스리랑카 등 저개발국 아동들에게 전달할 '책가방 색칠하기', 직원들이 기증한 책을 모아 강원도 삼척 탄광촌 아동들에게 전달하는 '딜로이트 책 나눔 박스', 중증장애인과 함께 하는 한국민속촌 민속문화체험학습, 백혈병 소아암 어린이를 위한 헌혈, 서울역 인근 노숙인을 위한 '밥퍼' 배식활동 등 다양한 활동들이 하루 동안 진행되었습니다.

사회적기업에서 만든 Green Dot 쿠키 나눔

우리 주변의 장애인 등 취업 및 경제활동에 어려움을 겪는 분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해 지역주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는 사회적기업을 응원하고 생산된 제품의 우수성을 홍보하는 의미로 사회적기업인 '위캔센터'에 근무 중인 장애인들이 정성스럽게 만든 쿠키를 나누며 딜로이트가 가진 '긍정의 임팩트'를 함께 나누고 전파하자는 뜻을 담아 진행된 활동입니다.

이 활동에는 홍종성 총괄대표이사를 비롯해 전용석 회계감사본부장, 권지원 세무자문본부장, 길기완 재무자문본부장, 조남진 리스크자문본부장 및 장헌주 커뮤니케이션 전략실장 등 주요 리더십이 참여해 주변 입주사 임직원과 일대를 지나는 행인들에게 쿠키를 나눠주며 사회적기업을 함께 응원하자는 의미를 전했습니다.

장애인 체육선수단과 함께하는 'As One 탁구교실'

한국 딜로이트 그룹에 소속된 장애인 체육선수단 선수들과 비장애 일반 임직원들이 함께 어우러져 탁구를 배우고 함께 경기에 참여하며 소통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비장애 일반 임직원에게 우리 선수단의 고용 현황과 의의를 공유하고, 선수들에게는 소속감 고취의 긍정적 효과를 거두면서, 아울러 차별과 편견 없이 모두가 하나이며 한 팀이 되는 'As One'의 시간이 되는 의미 있는 활동이 되었습니다.

사회적기업 방문 '쿠키만들기 체험 및 봉사'

10여 년 전부터 회계·재무 분야 재능기부와 임직원의 생일쿠키 등으로 인연을 이어 온 사회적기업 '위캔 센터'에 방문해 체험과 봉사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위캔센터는 지난 2007년 10월, 고용노동부로부터 공식 인증된 사회적기업으로 중증장애인들의 사회통합을 위한 직업재활에 꾸준한 노력을 이어오는 단체입니다.

우리밀 100%의 좋은 재료로 정직하고 건강한 쿠키를 만드는 이 곳에 임직원과 자녀 등 총 45명이 직접 방문해 장애인의 일터를 직접 체험함으로써 사회적기업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관계자의 소개와 설명을 통해 장애인에 대한 편견을 떨칠 수 있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체험 후에는 기관 차량들을 모두 깨끗이 세차하고, 실내 대청소와 실외 환경정화 등에 참여하면서 일손 돕기 봉사활동도 진행되었습니다.

저개발국가 아동을 위한 '책가방 색칠하기'

아직도 보자기나 비닐봉지에 책을 넣어 학교를 다니는 저개발국가의 어린이들에게 좀 더 편안하고 안전한 등하굣길을 제공하려는 취지에서 책가방 색칠하기 활동이 진행됐습니다.

이 활동은 밑그림이 그려진 가방을 딜로이트 임직원 각자의 정성으로 각기 다른 색과 메시지를 담아 예쁘게 색칠해 완성하는 활동으로, 완성된 가방은 미얀마, 동티모르, 스리랑카, 말라위 등 지역의 어린이들에게 책가방으로 선물될 예정입니다.

시각장애인을 위한 '점자 촉각도서 키트' 제작

시각장애인의 원활한 독서 및 교육 지원을 위해 사단법인 체인지메이커에서 개발한 점자 촉각도서 Kit를 완성하는 활동이 진행되었습니다. (사)체인지메이커는 가난과 질병, 재난 등으로 고통 받는 이웃에게 체계적인 지원을 통해 따뜻하고 바른 사회를 만들겠다는 목표로 지난 2015년 설립된 구호단체입니다.

완성된 점자 촉각도서는 공익법인을 통해 맹학교나 점자도서관에 기증됩니다.

소년원생과 함께하는 멘토링 소풍

정심여자정보산업학교(구 안양소년원) 전교생과 함께 등산을 하며 즐거운 소통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딜로이트 안진그룹 임직원 21명이 일일 멘토가 되어 소년원 학생들과 소년원 근처에 위치한 삼성산 삼막사에 나들이를 다녀왔습니다. 소년원생과 직원까지 총 백여 명이 함께한 이날 활동은 매년 진행한 사제 체육대회와 달리 멘토와 멘티가 함께 걸으며 적극적이고 집중적인 소통을 목적으로 마련됐습니다.

딜로이트는 지난 2013년부터 이 소년원생들을 대상으로 매주 2시간씩 실시되는 경제교육을 통해 인연을 이어가고 있으며, 사제 체육대회, 멘토링 소풍, 정심페스티벌 후원 등 경제교육 외에도 여러 활동을 통해서 소통과 공감을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장애인과 함께하는 '현장 체험학습' - 한국민속촌 체험

평범한 사람들은 다양하고 재미있는 놀이를 선택해 언제든지 즐길 수 있지만, 장애를 겪고 있는 분들에게는 그런 놀이가 특별한 경험이자 기회가 될 수도 있습니다. 누군가에게 외출은 일상이지만 장애인들에게는 도움을 필요로 하는 특별한 이벤트일 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오랜 시간 장애인을 돌보고 있는 '(사)희망을주는사람들'과 우리 임직원들이 함께 지난해 아쿠아플라넷 체험에 이어 올해는 한국민속촌으로 체험학습을 떠나 선조들의 전통적인 생활양식과 삶의 지혜, 민속문화 등을 보고 배울 수 있는 체험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었습니다. 봉사자로 참여한 딜로이트 임직원들은 활동 내내 곁에서 아이들을 보호하며 함께했습니다.

수많은 체험을 통한 학습은 장애아동에게 큰 도움이 될 수 있으며, 앞으로의 미래에 더 없이 큰 힘이 될 수 있습니다. 딜로이트 한국 그룹은 앞으로도 꾸준히 현장체험학습을 지원하며 함께 할 계획입니다.

서울역 인근 노숙인 대상 무료배식 '밥퍼'

사내봉사동아리인 '딜로이트 밥퍼'가 주축이 되어 참여를 희망한 임직원들과 함께 '(사)참좋은친구들'을 방문해 노숙인 무료배식 활동에 참여했습니다.

지난 1992년부터 서울역 인근의 노숙인을 대상으로 무료 식사를 제공하고 있는 '(사)참좋은친구들'과 우리 법인은 약 십여 년 전에 인연을 맺고 활동을 함께하기 시작했습니다. 당시에는 외부 지하도에서 배식이 진행 됐는데, 조리된 음식을 지하도로 옮기고 배식 후 처리하는 과정이 어렵고 힘이 들었습니다. 지금은 많은 부분이 개선되어 노숙인 분들이 안전하고 깨끗한 실내에서 편안하게 식사를 하실 수 있도록 진행되고 있습니다.

활동에 참여한 임직원들은 배식뿐만 아니라 설거지와 시설청소 등 각자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며 즐거운 나눔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특히 올해는 기관의 PC가 노후되어 업무에 지장이 있다는 소식을 접하고 원활한 사무가 가능할 수 있도록 업무용 PC 두 대의 후원도 함께 진행되었습니다.

'중고 도서/의류/잡화' 나눔

임직원 가정과 사무실 내 남는 책이나 의류, 잡화들을 모아서 취약계층에게 전달하는 활동으로, 방치되어 있는 물건들에 새 생명을 불어넣음과 동시에 전달 대상에게는 넉넉한 재사용의 기회를 제공하는 1석2조의 활동입니다.

딜로이트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기부한 책은 약 4백 여 권으로 이 중 낡거나 훼손된 일부 책들을 골라낸 후 깨끗한 책들로 아동청소년용과 일반용으로 분류했으며, 이렇게 준비된 책들은 강원도 삼척시 도계읍 탄광촌 지역 내 아동센터와 일반 성인 지원 복지기관 등에 전달될 예정이며, 의류와 잡화 약 5백 여 점은 중고용품을 재판매하는 공익단체에 기증할 계획입니다.

 

단체헌혈 및 헌혈증서 기증

단체헌혈 활동은 업무로 인해 외부 활동 참여가 어려운 내근 직원들을 위해 대한적십자사의 도움을 받아 마련된 활동으로, 이동식 헌혈차량을 여의도 본사 근처에 배치해 진행 됐습니다.

당일 헌혈차에 올라 헌혈 참여 후 증서를 기증하거나, 임직원 각자의 집이나 사무실 서랍에 잠들어 있는 헌혈증서를 모아 수혈이 필요한 백혈병소아암 환아 및 가족들에게 전달돼 수혈비용에 대한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는데 도움을 드릴 예정입니다.

2019 딜로이트 임팩트 데이 (Deloitte IMPACT Day)

Did you find this useful?